서울시 교육감 후보 고승덕씨의 장녀 고희경씨 페이스북 글을 옮겨봅니다.

선거철에 누군가를 비난하는 일에 가담하고 싶지 않습니다만, 저도 비슷한 경험을 가진 사람으로써 이 여자분의 이야기는 쫌 알려졌으면 하는 바람에 글을 옮겨오게 되었습니다. 어린 시절 자녀를 버린 아버지에 대한 분노로 내 몸속의 있는 그 사람의 피를 모조리 뽑아버리고 싶다는 생각을 하며 자...

Content Protected Using Blog Protector By: PcDrome.